[예 두 명을 보냈습니다]이마드가 힐끗 ⌒ |↑

  • No : 797
  • 작성자 : 나다
  • 작성일 : 2018-01-14 04:39:23
  • 조회수 : 34

[예 두 명을 보냈습니다]이마드가 힐끗



[예 두 명을 보냈습니다]이마드가 힐끗 시선을 주더니 의자에 등을 붙였다 30년을 군에서 보낸 이마드는 정보국장만 8년째 맡고 있는 터라 그에게 느슨한 대답이나 자세는 통하지 않는다[이틀 후에 청진호가 온다 CIA가 눈치챘을 지도 모른단 말이야]자리에서 일어선 그가 창문의 블라인드를 내렸다[북한 고위층 두 사람에게는 밀착 경호팀을 붙여놓도록 특히 통신 규제를 철저히 해야 한다 알았나][예 국장님]긴장한 하문이 부동자세로 섰다[염려하지 마십시오]청진호에 실려 있는 노동 2호 지대지 미사일 30기는 리비아 육군 전력을 한 단계 올려놓게 될 것이다 국경 분쟁이 끊이지 않는 남쪽의 차드와 수단 니제르 당에 대하여 몇 개 사단 이상의 시위 효과를 낼 수가 있다[참 지금 303호에 묵고 있는 북한 친구 말이야]이마드가 생각난 듯 시선을 돌려 하문을 보았다[그 친구는 파리에서 곧장 날아왔나][아닙니다 로마를 거쳐 왔습니다 공항 입국자 명단을 체크했더니 로마에서 이틀간 머물렀습니다]이마드가 머리를 끄덕였다 북한과 리비아는 어느 국가와 비교도 안 될만큼 두터운 신뢰관계를 유지하고 있는 것이다 오선일 최용진과 따로 떨어져서 입국한 것도 서방 정보원의 감시를 피해보려는 작전일지도 모른다오선일과 최용진이 호텔에 도착했을 때는 오후 1시였다 50대 중반쯤의 두 사내는 차림새와 체격이 비슷했는데 안경을 낀 데다가 손에 쥔 검정색 알루미늄 가방까지 같았다 오선일은 인민군 군수국의 현역 중장이고 최용진은 군수국 산하 백두산무역의 대표였다 이덕수의 안내로 먼저 305호실에 들어선 그들은 저고리도 벗지 않고 소파에 나란히 앉았다[리비아 측에서 자금 준비는 해놓았나]먼저 최용진이 물었다 이덕수는 리비아측의 만류로 공항에 영접도 가지 못하고 그들을 맞았던 것이다[예 100달러권으로 준비했다고 사바트 대령한테서 직접 들었습니다]이덕수가 선 채로 공손하게 대답했다[사바크는 물건 확인만 되면 즉시 현찰을 주겠다고 했습니다][배는 지금 트리폴리 서북방 2백마일 지점의 공해상에서 항해하고 있어 오늘밤 11시면 도착할 거야]그렇게 말한 것은 오선일이었다 그가 조금 더 날카롭게 보이는 시선으로 이덕수를 보았다[사바크에게 2차분 오더 이야기는 해놓았나][예 부장동지 하

네티즌 의견 0


김성원 국회의원 ‘아파트 하자 발생시 징벌적손해 배상’법안 발의 [동두천=박지환 기자] 김성원 국회의원(자유한국당, 경기 동두천‧연천)은 17일 아파트 시공자가 『건축법』 등 관련 법령을 위반하여 하자가 발생한 경우 입주민들에게 최대 3배까지 피해보상을 하도록 하는 내용을 담은 『공동주택관리법』 개정안을 발의했다. 입주자 등의 하자 보수 요구에 사업 시행사가 소극적으로 대응하는 경우가 여전히 많고, 손해배상 청구소송을 하더라도 손해배상액이 청구한 금액보다 낮게 정해지는 경우가 빈번히 발생하고 있는 문제를 개선하기 위한 것이다. 일례로, 경기도 동두천시의 부영1차(3단지), 부영3차(9단지), 부영6차(1단지) 아파트의 경우, 부실시공 문제제기에 대한 시공사의 불성실한 대응으로 결국 하자보수금 청구 소송과 부당이득금 반환 소송을 통해 하자보수금이 지급된 사례가 있다. 경기도 화성시에서도 6개 단지 5800세대에서 수천건에 달하는 하자가 발생했지만 주민의 하자보수 요구에 시공사가 소극적으로 응해 주민들이 피해가 심각한 상황이다. 이에 김성원 국회의원과 남경필 도지사는 아파트 입주민의 권리를 보호하기 위한 정책 공조의 일환으로 해당 법안을 발의하게 되었다. 법안을 대표 발의한 김성원 의원은 아파트 사업 시행사가 건축법 등

"포천시, 방방곡곡 수출 플러스 설명회 개최" [포천=황규진 기자] 경기 포천시는 한국무역협회 경기북부지역본부(본부장 박진성), 경기북서부FTA활용지원센터(센터장 이준목)와 협업으로 현장형 수출 지원 설명회인 2018년도 포천시 방방곡곡 수출플러스 설명회를 시청 대회의실에서 개최했다. 이날 수출플러스 설명회에는 관내 80여개의 수출기업과 100여명의 기업대표 및 담당자가 참석한 가운데 기업의 수출준비와 해외마케팅, FTA와 관세에 대한 강의가 진행됐다. 한국무역협회 회원사를 대상으로는 파워포인트형 외국어 카탈로그 무료 제작 지원을, 참석한 모든 기업을 대상으로는 원산지 확인서 및 품목별 원산지 수출자 인증서 취득 무료 지원, FTA 컨설팅 교육, 1:1 현장 수출애로상담이 진행됐다. 김종천 포천시장은 “포천시의 수출기업지원을 위해 함께 해준 한국무역협회 경기북부지역본부와 경기북서부FTA활용지원센터에 감사드린다” 면서 “이번 설명회에서 이뤄질 기관별 강의 및 1:1 현장상담을 통해 수출기업애로를 해소하시는데 많은 도움이 되길 바라며, 이를 통해 수출기업들이 한 단계 도약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시 관계자는 “이번 수출플러스 설명회를 통해 관내 기업의 해외시장 판로개척을 지원하고 향후에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