될놈은 뭘 해도 됨 Ψ ◀┃

  • No : 806
  • 작성자 : 테스트
  • 작성일 : 2018-01-14 07:56:01
  • 조회수 : 59

될놈은 뭘 해도 됨















연애 횟수만 30~40회......







관심법으로 한방에 모든걸 꿰뚫어 보는 연애의 달인.







하지만 여자들과의 만남보다는 그냥 남자들과 술을 주거니 받거니....













여자로서의 매력을 전혀 못느끼겠음.











그냥 매일 일상속에서 지나다니는 무의미한 외모의 여자들 수준임.













그냥 행인들임.... 행인1, 행인2....













내가 가발 쓰면 저 여자들보다 더 이쁨.























묵언수행 결정.



































제작진이 추가적으로 한 두명 정도의 ㅅㅌㅊ 여성을 더 준비해 뒀을 거라고 믿고 있습니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자칭 한가인 닮아서 반가인이라는 별명까지 있다는 프리랜서 아나운서....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이 판국에 여자 5호는 남자 4호를 선택.













여자 3호도 남자 4호를 선택.























비결은....

무소유 사상.......

마음을 몽땅 다 비워라.





출처 : 일간베스트저장소 - 종속이론





네티즌 의견 0



"포천시, 방방곡곡 수출 플러스 설명회 개최" [포천=황규진 기자] 경기 포천시는 한국무역협회 경기북부지역본부(본부장 박진성), 경기북서부FTA활용지원센터(센터장 이준목)와 협업으로 현장형 수출 지원 설명회인 2018년도 포천시 방방곡곡 수출플러스 설명회를 시청 대회의실에서 개최했다. 이날 수출플러스 설명회에는 관내 80여개의 수출기업과 100여명의 기업대표 및 담당자가 참석한 가운데 기업의 수출준비와 해외마케팅, FTA와 관세에 대한 강의가 진행됐다. 한국무역협회 회원사를 대상으로는 파워포인트형 외국어 카탈로그 무료 제작 지원을, 참석한 모든 기업을 대상으로는 원산지 확인서 및 품목별 원산지 수출자 인증서 취득 무료 지원, FTA 컨설팅 교육, 1:1 현장 수출애로상담이 진행됐다. 김종천 포천시장은 “포천시의 수출기업지원을 위해 함께 해준 한국무역협회 경기북부지역본부와 경기북서부FTA활용지원센터에 감사드린다” 면서 “이번 설명회에서 이뤄질 기관별 강의 및 1:1 현장상담을 통해 수출기업애로를 해소하시는데 많은 도움이 되길 바라며, 이를 통해 수출기업들이 한 단계 도약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시 관계자는 “이번 수출플러스 설명회를 통해 관내 기업의 해외시장 판로개척을 지원하고 향후에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