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관악구 소기업소상공인회, ‘리더스 아카데미 제5기 개강’

경영능력 향상과 경쟁력 강화, 소통의 시간으로 반응 뜨거워


(뉴스와이어)  관악구 소기업소상공인회(회장 유덕현)는 18일 난향동 꿈둥지 강의실에서 유덕현 회장과 하상대 부회장을 비롯한 이사, 선배기수 회장단이 참석한 가운데 지역내 소상공인 40명을 대상으로 ‘리더스 아카데미 제5기 과정’을 개강했다.  


이날 개강식은 이밝음 사무국장의 사회로 ‘소기업소상공인회 소개와 리더스 아카데미 교육과정 소개’, 유덕현 회장의 ‘환영인사’, 이현구 교육위원장의 ‘신입생 오리엔테이션’, 수강생들의 ‘자기소개’ 및 기념촬영 순으로 진행되었고, 첫 강의는 맘상모(맘편히 장사하고픈 상인들의 모임)의 임영희 강사가 ‘개정 상가법을 통해보는 임차상인의 권리’라는 주제로 강연하여 이해하기 쉽고 유익하다는 반응을 받았다.

 

사단법인 관악구 소상공인회는 관악구 지역내 소상공인들의 경영능력향상과 자생력향상을 돕는 것을 그 활동의 목적으로 삼고 있다. 연중행사로 ‘리더스 아카데미’라는 소상공인 경영능력 개발프로그램을 중소기업중앙회 서울지역본부의 지원을 받아 무료로 진행하고 있으며, 관악구 지역내 사업장을 두고 있는 ‘소상공인’이라면 누구나 회원이 될 수 있다.


유덕현 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소상공인들은 사업에만 몰두하다 보니까, 상대적으로 여러가지 정보 공유 등의 기회가 적었다”며 “이런 기회를 통해 인적 네트워크도 만들고 정보도 공유하여 상생하는 기회로 만들어 우리 스스로 권익을 보호하고 증진하는 시간으로 만들어 가자”고 말했다.


‘리더스 아카데미’는 지역내 1인에서 5인 이하의 관악구 소상공인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마케팅과 세무, 법률, 노무 등 경영능력 향상을 위한 프로그램으로 매주 월요일 2시간씩 10주간 진행되고, 교육비는 전액무료이며, 중소기업중앙회 서울지역본부와 서울시와 관악구의 지원으로 1년에 2개과정씩 개최되고 있다.


관악구 소상공인회 개요

한편 관악구 소기업 소상공인회는 지역내 3만여 소기업 소상공인간 상호교류, 협력을 강화하고 소상공인의 애로사항과 문제점을 협의하여 관련기관에 건의하는 등 관악구 소상공인의 건전한 발전을 도모하고 있으며, 연중사업으로 ‘리더스 아카데미 교육’, ‘SNS 스쿨 운영‘, '자연보호 캠페인’, ‘관악 마에스터페어 개최’, ‘소상공인 소통 워크숍’, ‘소식지 발간’, ‘문화콘서트’, ‘장학금전달’, ‘송년행사’ 등을 계획하고 있다.


출처: 관악구 소상공인회

웹사이트: http://cafe.naver.com/kbizgwanak

관련태그

제101호





의정부예술의전당, 유니버설발레단의 “백조의 호수” 공연 의정부 예술의전당은 오는 9.15(금)~16(토) 의정부예술의전당(사장 박형식) 대극장에서는 세계적으로 가장 많은 사랑을 받는 ‘클래식 발레’의 대표 명작 유니버설발레단의 <백조의 호수>가 관객들을 찾아간다. 차이코프스키의 유려한 음악과 프티파-이바노프의 위대한 안무, 여주인공이 뿜어내는 팔색조의 1인 2역뿐만 아니라 신비로운 호숫가 장면과 화려한 왕국 장면 등의 다채로운 무대야말로 관객들이 ‘발레’에 기대할 수 있는 모든 요소를 갖추고 있다. 이와 같은 이유로 매년 국내외 많은 단체들이 <백조의 호수>를 올리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늘 관객들의 변함없는 사랑을 받는다. 유니버설발레단은 1992년 초연 당시 국내 어느 발레단도 재현하지 못한 러시아의 정통 발레를 성공적으로 공연함으로써 한국 발레사에 새로운 지평을 연 최고 발레단으로 우뚝 서게 된다. 이 작품을 계기로 키로프 발레의 전성기를 이끈 올레그 비노그라도프 예술감독과의 교류가 시작되어 국내에서는 유니버설발레단이 키로프 발레의 전통을 제대로 전수받은 유일무이한 단체가 된다. 유니버설발레단 <백조의 호수>가 세계적으로 예술성을 인정받게 된 데는 백조 군무의 역할이 크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