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

알바천국, 알바휴가제 이벤트 당첨자 233명 공개

알바생 233명에 유럽ž제주도 여행권, 쉐라톤 워커힐 리버파크 티켓 등 푸짐한 선물 증정
알바에게는 선물을, 사장님에게는 지원금 100만원 제공…서로 윈윈하는 상생 근로문화 확산

뉴스와이어) 대한민국 대표 아르바이트 구인/구직 포털 서비스 알바천국(대표 최인녕)이 6월 한 달 동안 진행한 알바휴가제 1등 당첨의 행운은 연기자가 꿈인 PC방 알바생이 차지했다. 


1등 유럽 12일 여행권(동반 1인 포함)은 세종대학교 근처에서 3개월 째 PC방 알바를 하고 있는 제현정씨(세종대 영화예술학과 3학년)에게 돌아갔다. 2012년부터 서울에서 혼자 자취를 하며 생활비 마련을 위해 알바 중인 제씨는 “아직도 유럽 여행을 떠난다는 사실이 믿기지 않는다”며 “여행만큼이나 알바천국에서 사장님께도 지원금을 제급한다는 사실이 기쁘고 감사하다. 사장님도 이번 기회에 좀 쉬시면서 기운을 충전하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알바휴가제는 알바도 사장님 눈치보지 않고 당당히 휴가를 떠날 수 있도록 알바천국이 기획한 깜짝 이벤트다. 알바천국 페이스북 과 인스타그램을 통해 여름휴가를 꼭 떠나야 하는 이유를 남긴 알바생 중 추첨을 통해 유럽ž제주도 여행권 등 푸짐한 상품을 제공한다. 특히 알바생뿐만 아니라 휴가를 보내주는 사장님에게도 100만원의 지원금을 지원해 알바생과 사장님이 모두 윈윈할 수 있는 이벤트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6월 10일부터 30일까지 총 21일간 진행된 이번 이벤트에는 총 1,526명의 알바생이 참여했다. 배달, 도서관, 편의점, 호프집 등 다양한 직종에 종사하는 알바생들이 힘들고 열악한 환경 속에서도 생계 유지와 미래의 꿈을 위해 열심히 노력 중인 본인들의 삶의 이야기를 알바천국에 보냈다. 

이 밖에도 알바천국은 추가 추첨을 통해 제주 롯데호텔 2박 3일 여행권(1인 2매, 2명), 쉐라톤 워커힐 리버파크 골드시즌 스페셜티켓(10명), 캐리비안베이 골드시즌 종일권(1인 2매, 20명), 메가박스 1인 콤보 패키지(200명) 등을 증정한다. 

알바천국 최인녕 대표는 “상당 수 알바생들이 여름휴가는 꿈도 못 꾸고 있다는 이야기를 듣고 바쁜 일상에서 벗어나 한 번쯤 여유를 찾았으면 하는 바램에서 이벤트를 기획했다”며, “앞으로도 알바생과 사장님이 함께 상생할 수 있는 근로문화 조성을 위한 다양한 아이디어 이벤트를 진행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전체 당첨자 리스트는 알바천국 페이스북 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알바천국 인스타그램: http://https://www.instagram.com/albachunkuk




의정부예술의전당, 유니버설발레단의 “백조의 호수” 공연 의정부 예술의전당은 오는 9.15(금)~16(토) 의정부예술의전당(사장 박형식) 대극장에서는 세계적으로 가장 많은 사랑을 받는 ‘클래식 발레’의 대표 명작 유니버설발레단의 <백조의 호수>가 관객들을 찾아간다. 차이코프스키의 유려한 음악과 프티파-이바노프의 위대한 안무, 여주인공이 뿜어내는 팔색조의 1인 2역뿐만 아니라 신비로운 호숫가 장면과 화려한 왕국 장면 등의 다채로운 무대야말로 관객들이 ‘발레’에 기대할 수 있는 모든 요소를 갖추고 있다. 이와 같은 이유로 매년 국내외 많은 단체들이 <백조의 호수>를 올리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늘 관객들의 변함없는 사랑을 받는다. 유니버설발레단은 1992년 초연 당시 국내 어느 발레단도 재현하지 못한 러시아의 정통 발레를 성공적으로 공연함으로써 한국 발레사에 새로운 지평을 연 최고 발레단으로 우뚝 서게 된다. 이 작품을 계기로 키로프 발레의 전성기를 이끈 올레그 비노그라도프 예술감독과의 교류가 시작되어 국내에서는 유니버설발레단이 키로프 발레의 전통을 제대로 전수받은 유일무이한 단체가 된다. 유니버설발레단 <백조의 호수>가 세계적으로 예술성을 인정받게 된 데는 백조 군무의 역할이 크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