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이슈

포천시,2018년도 특수상황지역개발사업 신규사업 선정

경기 포천시(시장 김종천)는 청계저수지 수변공원 조성사업, 내촌면 미급수지역 용수공급사업, 선단문화공원 진입로 개설공사 등 3건이 행정안전부의 2018년도 특수상황지역개발사업 신규사업으로 선정되어 내년부터 3년간 100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진행할 예정이라고 21일 밝혔다.

 

청계저수지 수변공원 조성사업은 2020년까지 3년간 국비 15억원 등 총사업비 28억원이 투입돼 조성된다. 일동면은 주민수가 1만여명 정도 되지만 지역에 공원이나 주민 휴식공간이 전무한 실정이며, 청계저수지 주변에도 40여개의 팬션이 성업중으로 연간 15,000여명의 관광객이 방문하고 있지만 이를 위한 휴게공간도 부족한 실정이다.

 

이 사업을 통해 청계저수지에 수변데크, 휴게데크와 화장실, 주차장 등 편의시설을 설치할 예정이며, 조성되는 주차장 부지는 일동면 오뚜기축제의 장으로 활용할 것으로 예상된다. 청계저수지 수변공원이 조성되면 지역주민의 삶의 질 향상과 관광객 유치를 통하여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내촌면 미급수지역 용수공급사업은 2020년까지 3년간 국비 25억원 등 총사업비 40억원이 투입될 예정이다. 내촌면 소학리, 신팔리 일원은 상수도 미설치 지역으로 마을상수도나 지하수를 이용하고 있으나 마을상수도 시설의 노후와 지하수 고갈로 인하여 지역주민의 생활용수 부족과 입주기업의 영업활동에 지장을 초래하여 폐업하거나 이전하는 등 지역경제에 큰 타격을 미치고 있다.

 

특히 마을상수도 노후화문제는 더욱 심각해 장마철에는 이물질로 인해 취수구가 막히고, 동절기에는 전혀 역할을 하지 못하고 있으며, 심지어 가정 수도꼭지에서 연체동물인 연가시가 발견되는 등 부적합한 용수를 사용하고 있다. 이 사업을 통해 상수도를 안정적으로 공급하게 되면 지역주민의 생활환경 개선과 입주기업의 기업활동에 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선단문화공원 진입로 개설공사는 2019년까지 2년간 국비 14억원 등 총 사업비 32억원이 투입된다. 역시 특수상황지역 개발사업으로 추진중인 선단 문화공원 조성사업이 2018년에 마무리 될 예정으로 이와 동시에 추진될 예정이다.

 

선단문화공원으로 진입하기 위한 도로가 마을 안길로 도로폭이 3미터로 협소하고 향후 공원 조성사업 완료시 교통량 증가에 따른 주민불편이 예상되므로 도시계획도로로 지정된 이 구간의 조기 개설이 필요한 실정이다. 이 사업 완료시 선단문화공원 진입과 이용이 편리해지고, 지역주민의 통행불편을 해소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경기도 FTA 통상촉진단, 동유럽 현지 바이어와 수출상담 경기도내 수출 유망 중소기업으로 구성된 ‘경기도 FTA활용 동유럽 통상촉진단’이 헝가리‧우크라이나‧폴란드 시장에서 수출 금맥을 캐고 돌아왔다. 도내 중소기업 10곳이 참여한 이번 통상촉진단은 9월 3일부터 14일까지 12일간 헝가리(부다페스트)와 우크라이나(키예프), 폴란드(바르샤바)에서 총 150건 1,705만 달러 규모의 수출상담 실적과 129건 862만 달러의 수출계약 추진 성과를 거뒀다. 이번 통촉단은 미국의 FTA통상압력과 중국의 비관세장벽 강화에 대비해 수출시장 다변화를 도모하고, 동유럽 수출시장 공략을 위해 마련된 것으로, 경기중소기업연합회(경기FTA센터)가 KOTRA와 함께 경기도의 지원을 받아 주관했다. 참가업체는 ▲㈜넥스웜 ▲㈜애니룩스 ▲디티팩㈜ ▲㈜코마스 ▲㈜큐리오텍 ▲㈜팍스젠바이오 ▲㈜프린시스텍 ▲다온메디컬 ▲삼원코리아 ▲코리아핫픽스 등 10개 기업이다. 도는 원활한 수출상담을 돕기 위해 바이어 1:1 상담 주선, 현지 시장조사 및 통역, 차량지원, 상담장 임차료 등을 지원했다. 그 결과 첫 상담지인 헝가리부터 난방용 히팅필름을 제조하는 광주의 ㈜넥스웜은 그야말로 대박을 터트렸다. 헝가리 Dimat사와 신제품 프리미엄군에 대한 3만 달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