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기업

포천시, 중국 수출입상품 교역회 1,675천불 계약 성과

[포천=황규진 기자] 경기 포천시(시장 김종천)는 기업인들의 판로개척을 위해 지난 1031일부터 114일까지 5일간 추계3기 중국광저우 수출입상품 교역회 (canton fair)에 참가해 1,675천불(USD)을 연내 계약하기로 하는 성과를 거뒀다고 8일 밝혔다.

 

이번 교역회에는 농업회사법인 도향(대표 손성우), 다정 (대표 장경진), 한국미라클피플사(대표 이호경), 개성인삼농협조합(대표 김인수)4개 기업이 참여했다.

 

특히, 농업회사법인 도향 (대표 손성우)은 지난 2015년부터 중국시장 진출을 위해 지속적으로 문을 두드린 결과 지난 815일 중국 深圳(심천)소재 호이강성 쇼핑센터에 벌꿀제품을 입점하는 쾌거를 이뤘다. 도향은 벌꿀제품을 시작으로 더 많은 품목과 다양화한 제품을 개발 수출하는 전초기지로 활용할 계획이다.

 

한편 교역회는 중국상무부와 광동성 인민정부가 지난 1954년부터 개최하는 행사로 전세계 바이어들이 참가하는 수출입상품 교역회로 잘 알려져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