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북부청사

경기도, 공유경제촉진위원회 초대위원 위촉

[경기도북부청사=황규진 기자]남경필 경기도지사의 핵심 정책으로 꼽히는 공유시장경제의 활성화를 위한 경기도 공유경제촉진위원회6일 위촉식을 갖고 공식 활동을 시작했다.

경기도는 이날 오후 도청 상황실에서 강득구 연정부지사를 위원장으로 온·오프라인 플랫폼 전문가 등 15명이 참여한 가운데 경기도 공유경제촉진위원회의 초대 위원을 위촉하고, 1회 위원회를 개최했다.

경기도는 공공플랫폼, 오프라인 플랫폼, 컨설팅전문가, 정책연구기관 등 다양한 영역에서 활동하고 있는 민간전문가와의 협력 거버넌스 구축을 통해 공유경제와 관련한 현장성 있는 정책자문과 발전방향을 마련할 계획이다.

위원회는 향후 2년간 공유경제 활성화를 위해 공유경제 기본계획 및 시책 수립시행에 관한 사항 공유단체 및 공유기업의 지정 및 지정취소에 관한 사항 공공 오픈플랫폼 운영 공유경제 활성화를 위한 보조금 지원 등에 관해 심의자문한다.

이날 제1회 위원회는 강득구 부지사 주재로 진행됐으며 공유시장경제 비전 2018년 주요사업()에 대한 현안보고와 공공플랫폼 일자리재단 고용지원플랫폼 잡아바에 대한 사례 공유 등을 논의했다.

강득구 경기도 연정부지사는 공유경제를 통해 사회적경제기업과 중소기업들이 공정한 토대에서 상생의 경쟁을 펼치며 지역발전을 이끌어 갈 수 있도록 공유경제촉진위원회의 적극적인 지원과 협조를 당부한다고 말했다.

이어 항상 현장의 목소리에 귀 기울여 도민이 공감할 수 있는 실효성 있는 공유경제 정책이 추진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경기도는 지난달 11일 저성장과 양극화, 부족한 일자리 등 다양한 지역사회 문제를 극복하기 위해 공유시장경제를 지역발전 전략으로 하는 공유시장경제로 함께 성장하는 따뜻하고 복된 경기도비전을 수립선포하고, 공유경제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 중이다.

 

 




“포천시, 마이스타일 트렌드페어 2017 성료” [포천=황규진 기자] 지난 9일부터 3일 간 경기도 일산 킨텍스 제1전시장에서 열린 ‘마이스타일 트렌드페어 2017’이 11일을 끝으로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새로운 트렌드의 아이디어 상품들을 한자리에 전시하고 최신의 취·창업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참여형 종합 박람회인 ‘마이스타일 트렌드페어 2017’은 2회째임에도 불구하고 하루 평균 1만 5000여 명이상의 관람객이 방문해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성공적으로 마무리됐다. 3일 동안 다양한 아이디어 상품 전시 및 홍보를 비롯해 뷰티존, 스타일존, 아이디어존 등의 부스를 설치하여 여성 관람객들의 많은 시선을 끌었고, DIY 가구만들기,메이크업 체험 등 여러가지 참여형 이벤트를 진행해 방문객들에게 색다른 즐거움을 선사했다. 또한 최신의 취·창업정보와 체험 부스를 운영하면서 취업 준비 중인 학생들에게 다양한 경험을 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해 좋은 반응을 이끌어냈다. 올해에는 포천시도 공동주최자로 참여해 시 전용관을 설치운영했다. 전용관 내 일자리 센터 1부스 및 시 홍보관 3부스를 운영해 시의 주요 관광지 및 일자리 정책 등에 대해 적극 홍보함으로써 방문객들의 많은 관심을 받았다. 또한 전용관 내 포천시 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