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시, 2018년도 본예산 규모 5,374억원 확정

[포천=황규진 기자] 경기 포천시가 2018년도 본예산 규모를 5,374억원으로 확정했다.

 

이는 전년도 대비 949억원(21.47%)이 증액된 규모로 회계별 예산규모는 일반회계가 전년대비 863억원 증액된 4,864억원, 특별회계는 전년대비 86억원이 증액된 509억원(공기업 420억원, 기타 89억원)이다.

 

시는 2018년도 예산편성 시 불요불급한 예산편성은 지양했고, 강력한 세출구조 조정 및 재정혁신을 통해 재원을 확보해 정부 정책에 부응한 사회복지 분야와 지역현안인 기반시설 확충 등에 중점을 뒀다.

 

주요 내용을 살펴보면,

 

일반회계 세입 재원은

지방세수입이 1,135억원(23.33%), 세외수입 192억원(3.95%), 지방교부세 1,300억원 (26.73%), 조정교부금 556억원(11.44%), 국도비 보조금 1,680억원 (34.55%) 등이다.

 

일반회계 세출예산 내역은

사회복지 분야(33.95%)에 기초연금, 영유아 보육료지원, 누리과정, 결식아동 급식지원 등 1,651억원,

농림 분야(9.42%)에 쌀 소득 보전 직불사업, 가축방역 추진, 산정호수 대체수원공 개발, 선단동 문화공원 조성 등 458억원,

수송및교통 분야(7.6%)에 회전교차로 개설, 왕방산암벽공원 진입로 확포장, 이곡~시도 26호선 도로 확포장, 도시계획도로 확충, 교통시설 확충 등 369억원,

일반공공행정 분야(7.14%)에 시설관리공단 운영, 2018년 지방선거 추진 등 347억원,

환경보호 분야(7.05%)에 상수도 보급, 하수관로 확충, 배출가스 저공해화 사업 등 343억원,

문화및관광 분야(5.04%)에 산정호수 관광지 개발, 한탄강지질생태체험관 설치, 화적연 인공 사면 철거 및 정비 등 245억원,

국토및지역개발 분야(4.71%)에 소하천정비, 부소천 둘레길 조성, 행복주택 조성 등 228억원,

보건 분야(1.66%)에 어린이 예방접종, 치매안심센터 운영, 임산부 영유아 지원 등 80억원,

산업·중소기업 분야(1.42%)에 소규모기업환경 개선, 신재생에너지 지원, 중소기업 육성지원 등 69억원,

교육 분야(1.26%)에 미래인재 핵심역량 육성, 교육시설 및 환경개선, 친환경 학교급식 지원, 명문고 육성지원 등 61억원,

공공질서 및 안전 분야(0.62%)에 재난예경보시스템 확충, 물놀이 취약지역 순찰 강화 등에 29억원을 편성했다.

 

김종천 시장은 지난해 알차게 살림을 꾸려 173억원의 지방채를 조기 상환 하고, 이를 통해 이자 비용 등 절감된 재원을 시민 편익사업비로 재투자 할 수 있었다, “앞으로도 900 공직자 모두가 건전재정 기조를 유지해 시민의 삶의 질 향상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포천시, 10개 기업 FTA 컨설팅 수출 서비스 지원 [포천=황규진 기자] 경기 포천시(시장 김종천)는 지난 7월부터 12월까지 한국무역협회 경기북부지역본부(본부장 박진성) 차이나데스크와 FTA 컨설팅 서비스지원 사업을 공동으로 추진, 가산면 소재 건조 김 수출회사 메카상사(대표 윤문필) 외 포천시 10개 기업이‘품목별 원산지인증 수출자 인증서’를 획득했다. 고 밝혔다. “원산지인증수출자제도”는 원산지증명 능력이 있다고 관세당국이 인증한 수출업체에 원산지증명서 발급절차 또는 첨부서류 간소화 혜택을 부여하는 제도로 품목별 원산지 인증을 획득한 기업은 원산지 소명서와 거래계약서, 원산지 확인서 등 행정적 서류제출 의무 면제 혜택을 받게 되며, 인증 획득으로 브랜드 이미지 강화와 프로세스 간소화, 진행 비용 절감, 행정절차 기간 단축 등의 효과를 보게 됐다. 메카상사 관계자는“이번 인증으로 FTA 협정 원산지 증명과 관리능력을 폴란드 등 여러나라 바이어로부터 인정을 받았다”말했다. 이번 인증은 세관 당국이 원산지 규정에 따른 이해 수준과 수출 품목 분류의 정확성, 원산지 및 비원산지 재료 판정과 가격 산정 정확성 등을 종합 평가한 결과였다. 또한, 포천시와 한국무역협회 경기북부지역본부는 중소기업의 수출장려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