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북부청사

경기도, 중국 로봇기업들과 투자 유치 MOU 체결

[경기도북부청사=황규진 기자]경기도 대표단(대표:이재율 행정1부지사)11일부터 12일까지 12일 일정으로 중국 헤이룽장성(하얼빈)을 방문해 중국 로봇인공지능 기업의 투자 유치를 위한 MOU를 체결했다.

이재율 행정1부지사는 이날 자 위 메이(賈玉梅) 헤이룽장성 부성장을 접견하고, ‘헤이룽장성-경기도간 경제협력 활성화 및 기업 간 지원방안을 협의했다.

또한 대표단은 중국내 로봇인공지능 관련 50개사 200여명을 대상으로 제2판교 투자 유치를 위한 홍보 활동을 진행했다.

이번 MOU는 지난해 10월 판교제로시티 조성을 위해 경기도와 협약을 체결한 하얼빈공대(헤이룽장성 하얼빈)와 금약그룹(헤이룽장성 목단강)의 제안으로 시작됐다. 양국은 MOU를 통해 경쟁력 있는 분야의 상호 진출 및 협력을 구체화시킬 계획이다.

헤이룽장성내 대표적인 명문 과학기술 대학인 하얼빈공대는 지난해 중국 유인우주선 발사 시 로봇기술을 제공하는 등 로봇분야에서 세계적인 경쟁력을 보유하고 있는 대학이다. 금약그룹은 헤이룽장성을 대표하는 부동산 개발 기업으로 앞서 비즈니스센터 건립을 위해 경기도에 800억 원을 투자한 바 있다.

이 부지사는 헤이룽장성과 4차 산업 관련 기업 교류는 이번이 첫 사례라며 첨단 ICT기술의 산실인 헤이룽장성과의 교류를 통해 세계적인 기술 기업이 경기도에 적극적으로 투자할 수 있도록 최대한 행정지원을 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어 지난해 한중간의 정치적인 어려움에도 불구하고 헤이룽장성 대표기업인 금약그룹과 투자협약을 체결하도록 지원한 성정부와 투자사에게 감사를 전한다고 덧붙였다.

아울러 이 부지사는 이번 협약을 계기로 기업 간 협력관계가 더욱 활성화 될 수 있도록 정례화 된 포럼을 제안했다.

헤이룽장성의 자 위 메이 부성장도 경기도와 헤이룽장성은 4차 산업혁명 관련 협력할 수 있는 분야가 다양하다특히 한국의 실리콘밸리인 판교에 세워질 첨단산업비즈니스센터(가칭)를 통해 우수 기업 간 상호 교류와 협력, 중국기업의 글로벌 무대 진출을 위해 정부차원에서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약속했다.

한편, 도는 헤이룽장성과 지난해 8월 우호협력을 체결한 이래 동북3(랴오닝성, 지린성, 헤이룽장성) 정책관리자의 경기도 초청방문과 -동북3성 환경협력 포럼을 개최하는 등 환경, 농업 분야의 활발한 협력을 진행했다.





포천상공회의소, 2018 무술년 신년인사회 성료 [포천=황규진 기자] 경기 포천상공회의소(회장 최윤길)는 12월 8일 가연웨딩홀에서 2018년 무술년 신년 인사회 및 기업하기 좋은도시 비전선포식을 성황리에 개최했다. 이번 인사회에는 김종천 포천시장과 김영우 국회의원, 최윤길 포천상공회의소회장, 남경필 경기도지사, 정종근 포천시의회 의장, 최춘식 도의원, 이희승. 류재빈. 이명희. 서과석. 윤충식. 이형직. 이원석 시의원및 유관기관 및 단체장, 기업인 등 200여 명이 참석했다. 최윤길 포천상공회의소 회장은 신년사에서 “올해도 우리 경제상황은 여전히 어려움이 예상되지만, 포천 상공인들은 지금껏 꿋꿋이 버티며 주어진 역할에 충실해 왔다”며“이러한 때일수록 포천상공회의소는 더욱 활발한 사업으로 위기를 기회로 바꿔 지역 발전에 이바지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종천 시장은 축사를 통해 “2017년은 포천시민 모두의 염원이었던 세종~포천간 고속도로 구간 중 포천~구리 구간 고속도로 개통을 통해 서울에서 1시간 이내의 근거리 도시, 고품격 관광자원이 풍부한 800만명의 관광도시로 거듭나는 전기를 마련하였다.”며“ 올해는 기업인들이 포천의 지역역량을 최대한 모아 명품도시를 만들 수 있도록 여기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