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 서정대․경동대에‘양주학’교양강좌 개설

[양주=김강범 기자] 경기 양주시(시장 이성호)가 관내에 소재한 서정대학교, 경동대학교에 양주학(楊州學)’ 강좌를 개설한다.

 

시는 26일 서정대학교와 시청 중회의실에서 이성호 양주시장, 정성호 국회의원, 김홍용 서정대학교 총장과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양주학(楊州學)’강좌 개설과 운영에 관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 오는 25일에는 경동대학교와 협약을 체결할 예정이다.

협약을 통해 2개 대학은 교양과목으로 2학점이 인정되는 양주학(楊州學)’강좌를 개설하고 대학생들을 대상으로 양주시의 과거와 현재 그리고 미래의 가치를 교육할 예정이다.

 

양주시의 정체성 확립과 애향심 고취를 함양하는 지역학문으로 개발된 양주학(楊州學)’은 양주의 인문, 지리, 역사, 환경, 산업, 문화 등 지역의 정체성을 연구하고 고유한 특수성과 자원을 체계화해 학문적으로 교육하는 모든 활동들을 포함한 지역학 과정이다.

 

교육은 역사적 전통의 가치와 미래의 발전방향 소개, 스토리텔링 토론과 함께 현장 답사를 통한 체험학습 등 액션러닝 교수법을 활용한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으로 구성했다.

 

세부 커리큘럼을 살펴보면 양주의 역사, 조선 초 최대의 왕실사찰 회암사, 양주의 지리역사적 인물, 산업과 경제, 도시개발, 관광자원, 생활민속 등으로 이뤄져 있다. 

 

시는 이번 강좌개설을 위해 타 시·군의 지역학 운영사례를 면밀히 파악해 활성화되지 못한 지역학 운영 사례의 사전 분석을 통해 체계적인 지역학으로 완성도를 높이기 위한 양주학(楊州學)’ 공식교재를 먼저 개발했다.

 

, 내실 있는 강좌 운영을 위해 강좌 개설 대학교와 상호 협력을 통해 2학점이 인정되는 교양과목으로 학기별 15주 과정으로 진행한다.

 

이성호 양주시장은 양주학(楊州學)은 양주시의 정체성을 올바르게 이해하고 양주시의 가치를 발견하는 안내서 역할은 물론 지역 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중요한 자산이 될 것이라며 젊은 청년들에게 600여년의 유구한 역사를 가진 양주시를 올바르게 이해하고 자긍심을 높일 수 있는 좋은 교육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포천시, 2018년도 중소기업지원 시책 설명회 개최 [포천=황규진 기자] 경기 포천시(시장 김종천)는 중소기업의 경쟁력 강화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2018년도 중소기업지원 시책 설명회를 오는 1월 29일 14시에 포천 반월아트홀 소극장에서 개최한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중소기업지원 시책 설명회에는 포천시,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경기대진테크노파크, 경기신용보증재단 포천지점,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의정부센터, 경기북부지식재산센터 등의 중소기업지원 기관이 기업지원 정책 설명을 통해 기업지원 정보를 안내한다. 현장에서 무료로 배부될 2018년도 기업지원시책 종합안내서에는 포천시, 경기도,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경기신용보증재단, 경기대진테크노파크,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포천상공회의소, 중소기업진흥공단, 중소기업중앙회, 한국무역보험공사, 경기북서부 FTA 활용 지원센터, 신용보증기금, 기술보증기금, 한국섬유소재연구원 등 총 14개 기관의 중소기업지원 사업정보가 수록된다. 또한, 중소기업지원 시책 설명회가 진행되는 동안 중소기업지원 시책에 대한 질의․응답과 기업애로사항 청취가 진행되며, 중소기업지원 기관 및 관내 협약 은행의 1:1 맞춤형 기업상담장도 운영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포천시와 중소기업 지원 유관기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