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북부청사

경기도, 설 명절 대비 9개 분야별 연휴 대책 발표

[경기도북부청사=황규진 기자]경기도가 안전하고 편안한 설 연휴를 위한 설 연휴 종합대책을 추진한다.

도는 민원처리, 교통수송, 서민안정, 취약계층, 응급진료, 안전사고, 물가안정, 생활쓰레기, 환경오염 등 9개 분야별로 대책을 마련해 연휴기간 도민불편을 최소화 할 방침이다. 연휴 기간 중 발생한 불편사항은 경기도 120콜센터(031-120)로 전화하면 도움을 받을 수 있다.

1. 민원처리 대책

연휴기간 중 발생할 수 있는 불편사항은 경기도청 언제나 민원실수원역·의정부역 민원센터’, ‘120경기도 콜센터를 이용하면 된다. 언제나 민원실과 120경기도 콜센터는 연휴기간에도 24시간 운영된다.

언제나 민원실에서는 여권접수, 자격증 재발급, 생활·고충민원 상담을, 120경기도 콜센터에서는 각종 민원접수는 물론 교통정보, 응급의료기관 안내, 외국어 및 수화 상담을 받을 수 있다. 수원역·의정부역 민원센터는 오전 8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되며, 민원상담 및 제증명 발급 업무를 담당한다.

도는 이와 별도로 15일부터 18일까지 9개 실국 16개반 509명을 투입해 종합상황실을 운영, 안전사고·교통·의료·쓰레기 문제 등 생활밀접 분야의 도민불편을 최소화 할 계획이다.

2. 교통 및 수송 대책

도는 빠른 귀경을 위해 시외버스 4개 업체 46개 노선을 증회하고 62대의 버스를 증차할 계획이다. 시내버스 역시 귀성객 수송수요에 따라 예비차를 활용해 증회 운행하도록 했다. 도내 택시 36,929대 가운데 4,652대는 연휴기간 동안 시군 실정에 따라 택시부제가 일부 또는 전면 해제된다.

또한 15일부터 18일까지 특별교통대책 상황실을 운영하며 교통방송, 전화(1688-9090), 스마트폰 앱(경기교통정보), 인터넷(gits.gg.go.kr), 트위터(@16889090) 등을 통해 우회도로 안내, 버스정보(BIS) 등 신속한 실시간 교통정보를 제공할 예정이다.

이밖에도 명절기간인 15일부터 17일까지 사흘 간 서수원~의왕간 고속화도로, 3경인 고속화도로, 일산대교 등 경기도가 운영하는 3개 민자도로의 통행료를 면제한다.

3. 체불임금 해소·물가관리 등 서민안정 대책

도는 이달 14일까지를 체불임금해소 특별대책기간으로 정하고 도와 공공기관, 시군 발주공사의 경우 기성금을 설 이전 지급하도록 지도했다. 체불임금 발생시 경기도 마을노무사를 통해 상담과 구제서비스를 지원할 방침이다.

도는 지난 달 15일부터 오는 318일까지 물가관리 종합상황실을 운영하며 농산물, 축산물, 수산물, 개인서비스, 석유류 등 5개 분야 32개 품목을 중점관리 한다. 도는 제수용품 공급확대, 직거래 장터 확대 등으로 수급조정과 가격안정을 추진하는 한편 소비자단체 등 민간단체를 중심으로 자율감시 활동을 벌이고 있다.

연휴기간 동안 가스, 전기 안전사고 대응을 위한 대책반도 운영된다.

4. 취약계층 사회복지서비스 제공

노숙인·독거노인 등 사회 취약계층에 대한 대책도 추진된다. 도는 민간급식단체와 연계해 연휴기간에도 수원, 성남, 부천, 안산, 안양, 의정부 등 6개시에 14개 무료 급식소를 운영하는 한편, 귀향을 원하는 노숙인에게는 귀향여비도 지원한다. 수원 다시서기센터 등 18개 노숙인 시설에서는 공동차례상과 민속놀이 프로그램 등이 지원된다.

33350명에 이르는 독거노인은 연휴기간 중 1,359명의 생활관리사가 주3회 방문이나 전화로 안전여부를 확인하게 된다. 응급상황 발생시에는 생활관리사가 경기도노인종합상담센터를 통해 보건복지부 독거노인종합지원센터로 신고, 즉시 구호에 나서게 된다.

결식아동을 위해서는 설 연휴 기간 동안 도시락, 부식 및 밑반찬 배달, 식품권 제공 등을 통해 급식을 제공한다.

5. 설 연휴 응급진료체계 운영

연휴기간 동안 당직의료기관 2001개소, 휴일지킴이약국 2968개소, 응급의료기관 63개소가 24시간 응급환자 진료 상담 및 비상근무를 실시한다. 120콜센터나 119 구급상황관리센터, 129 보건복지콜센터로 문의하면 비상진료기관과 휴일지킴이약국을 안내받을 수 있다. 응급의료정보센터(e-gen.or.kr) 또는 스마트폰 앱 응급의료정보제공을 사용해도 된다.

6. 취약시설 안전점검 및 재난대응태세 강화

재난안전본부에서는 연휴기간 동안 전 소방관서가 특별경계근무를 실시한다. 특별히 전통시장과 화재경계지구 등 화재취약시설을 대상으로 12회 이상 소방순찰이 강화된다. 또한 병의원 안내 등 응급상담이 폭주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응급상담전화를 7회선에서 10회선으로 보강한다. 대설과 한파 등 기상특보시 재난안전대책본부가 가동에 들어간다.

7. 농축수산물 가격안정 도모 및 지도·단속

연휴직전까지 20개 시군에서 36개 직거래장터를 운영하며, 농협 수원·고양·성남종합유통센터에서 G마크 전용관 설맞이 사은품 증정행사가 열린다. 경기사이버장터에서는 12일까지 최대 42%까지 할인하는 설맞이 특가 할인행사가 진행된다. 7일까지는 설 성수식품 제조와 판매업소 406개소를 대상으로 8일까지는 1400여개 축산물 제조판매업소를 대상으로 부정유통과 위생점검 단속이 진행된다.

8. 생활쓰레기 관리대책

도는 대행업체와의 사전협의를 통해 생활쓰레기 수거일을 조정하고, 쓰레기 배출 가능일자를 주민에게 사전 홍보해 혼란을 예방할 방침이다. , 도와 시군에 기동청소반을 편성해 쓰레기 관련 각종 민원과 무단투기 신고에도 신속 대응할 계획이다. 이밖에 주요 도로 지·정체구간 등 상습 쓰레기 투기 우려 지역에 단속인력을 투입, 단속도 실시한다.

9. 환경오염행위 특별감시

1일부터 23일까지를 환경오염 취약지역 특별단속 기간으로 정하고 감시활동을 강화한다. 설 연휴 전에는 452개 환경오염물질 배출업체 대표에 문자발송을 통해 자율점검을 권고하고, 연휴 기간 중에는 상황실을 운영하며 드론을 활용해 감시활동을 지속하게 된다.




김종천 포천시장, 중소기업체 현장방문 애로 청취 [포천=황규진 기자] 경기 포천시(시장 김종천)는 지난 1월 기업하기 좋은 도시 선포를 계기로 기업하기 좋은 도시 로드 맵 완성을 위해 6일, 포천시 이동·일동·화현면 소재 4개 기업을 방문 기업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기업 생산현장을 시찰했다. 이번 기업방문은 포천의 주된 업종인 제조업을 비롯해 포천시 행정구역 전역에 있는 다양한 업종의 기업을 방문하여 현장 근로자의 애로사항을 청취함은 물론, 기업발전을 가로막는 규제발굴을 통한 규제혁신과 기업의 안정적 경영활동을 지원하는 기반시설 정비, 일자리 안정자금 지원 홍보 등 기업 활동에 실질적인 도움을 주기 위해서다. ㈜우천식품 조우권 대표이사는“경기도 G마크 인증의 마지막 단계에서 OEM업체라는 이유로 G마크를 인증 받지 못하고 현재 기계 설비를 설치 준공한 공장을 창고로 사용하고 있는 현실을 토로하며 회사의 성장을 위해서는 경기도 조례개정 등 개선이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김종천 시장은 “포천의 많은 기업들이 마을 안쪽에 위치하여 진입로 등 기반시설 개선이 필요함을 알고 있고 그 밖의 여러 가지 규제개선이 이루어져야 기업과 포천시의 발전이 함께 이루어질 수 있음을 느끼고 있다. 앞으로, 기업과 함께 어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