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의정부예술의전당, 이승환 콘서트 개최


[의정부=황선빈 기자] 공연의 이승환이 오는 3.17() 의정부예술의전당(사장 박형식) 대극장에서 <공연의 끝:High End>를 통해 라이브 콘서트의 진수를 선보인다.

 

그동안 무적전설’, ‘환타스틱’, ‘공연의 기원 The Origin’ 등 자신만의 브랜드 콘서트를 통해 공연 예매율 1’, ‘한국형 콘서트의 원조’, ‘공연장인이라는 찬사를 받고 있는 이승환이 지난 28년간의 노하우를 집대성한, 그야말로 공연의 끝을 보여주기 위해 무대를 준비하고 있다.

 

2009년 이후 9년 만에 찾는 이번 의정부 공연에선 그동안 그가 발전시켜 온 한국 대중음악 콘서트 무대의 진면목을 확인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승환 콘서트는 천일동안’, ‘물어본다’, ‘그대가 그대를등 그의 대중적인 히트곡들은 물론, 공연 내내 잠시도 앉아있을 수 없게 만드는 원곡을 뛰어넘는 뛰어난 편곡을 거친 명품 레어곡들을 통해 그의 오랜 늙수구레 팬들은 물론, 새로운 팬들조차 사로잡는 완성도 높은 레퍼토리의 향연으로 No.1 공연의 명성을 이어가고 있다.

거기에 대한민국 최고의 엔지니어들과 함께 만드는 최고의 라이브 음향 구현과 최첨단 장비, 화려한 무대효과를 통해 누구도 넘보지 못하는 최고의 무대만을 선사해 오고 있다.

 

와이어 플라잉, 물쇼, 레이져쇼 등 이미 보편화된 연출법은 물론, 스크린 개폐장치, 공기 조형막 장치인 ABR 등 독보적인 무대 장비를 통한 각종 무대효과의 원조인 이승환 콘서트는 원조(元祖)의 자부심과 항상 그것을 뛰어넘는 최초 & 최고의 타이틀을 굳건하게 지켜내며 국내 대중음악 콘서트의 선두주자로서 그 역할을 담당해 오고 있다.

 

계속 진화하고 있는 음악적 완성도, 검증된 가창력, 화려한 볼거리, 무엇보다도 최선을 다하는 최고의 공연을 보여주겠다는 각오로 임하는 이승환의 이유 있는 자신감에 팬들의 기대는 더욱 높아지고 있다.

 

오는 317, 1%의 차이를 위해 다른 이들보다 더 많은 투자와 땀을 흘린 공연 끝판왕이승환 이 선서하는 <공연의 끝 : High End>가 라이브 콘서트의 완성형 무대를 펼쳐 보인다.

 

공연문의 및 예매는 의정부예술의전당 홈페이지 www.uac.or.kr 031)825-5841~2, 또는 인터파크티켓 www.interpark.com 1544-1555에서 가능하다.

 

[공연개요]

 

공 연 명 : 이승환 콘서트 <공연의 끝 : High End>

공연일시 : 2018317() 18:00

공연장소 : 의정부예술의전당 대극장

티켓가격 : VIP 130,000R110,000S90,000A70,000

관람등급 : 8세 이상

소요시간 : 150




포천시의회, 임시회 시정질문...시장과 불꽃 공방 [포천=황규진 기자] 경기 포천시의회(의장 정종근)는 8일 오전 본회의장에서 제131회 임시회 열고 시정질문을 했다. 이원석 의원은 “안전건설국을 총괄하는 안전건설국장 승진인사에 행정직 출신을 기용하여, 앞으로 포천시 도시계획을 입안하고 심의하는 업무에 전문성이 부족할 수 있다는 걱정이 된다”고 말하며 ‘안전건설국장 행정직렬 기용에 따른 문제점’과 ‘장자산업단지 운영 관련 문제점’, ‘2017년 행정사무감사 지적사항 조치결과 및 조사료 생산 관련 지원금 지출 투명성 재고 대책’ 등에 대해 물었다. 이어서 이희승 의원은 “인구유입의 첫째 조건이 주거환경의 쾌적성인데 현재 상황으로는 포천 거주민의 타 도시 유출도 막기 어려울 것으로 시장님께서는 시민의 쾌적한 환경과 건강권 보장에 대한 시의 대책을 구체적으로 밝혀 주시기 바란다”며 ‘시민의 쾌적한 환경과 건강권 보장에 대한 시의 대책’에 대해 질문했다. 마지막으로 이명희 운영위원장은 “포천시 주요 정책 부서에 역량 있는 여성공무원을 적극 배치하고 성과에 따른 인사고과 반영을 통해 5급 이상 관리직으로 진출할 수 있도록 5급 이상 여성관리자 임용 목표제를 확행하고 주요부서 여성공무원의 비율 목표치를 설정하여

포천시 경제인, 우즈베키스탄 시장 개척 성과 거둬 [포천=황규진 기자] 경기 포천시(시장 김종천)는 주한 우즈베키스탄 대사관 초청으로 지난달 29일부터 2월 2일까지 우즈베키스탄 우르겐치와 부하라, 사마르칸트, 타슈켄트를 방문하여 기관투자청과 비즈니스 포럼, 투자 상담 등 활발한 비즈니스 활동을 성공리에 마치고 귀국했다고 12일 밝혔다. 우즈베키스탄 방문은 포천의 우수기업 ㈜꽃샘식품 (대표 이상갑) 등 9개 기업이 참가해 기계와 원단수출 상담 등 21건의 실적을 거뒀다. 특히, 지난해 10월 우즈베키스탄 건설부장관이 방문해 업무협약(MOU)을 맺은 준 불연재를 생산하는 ㈜쉘보드(대표 이승희)는 타슈켄트에 약 7000여평의 토지를 무상으로 제공받아 사업을 추진할 예정으로 사업 투자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우즈베키스탄 정부에서는 이번에 비즈니스방문단을 포함한 관광객에게 전세기를 투입하여 대우할 정도로 기업의 투자 활성화와 관광산업 투자에 국가의 명운을 걸고 사업을 추진하고 있고 투자청과 기업인 모두 국가발전을 위해 혼신의 노력을 다하고 있어 향후 10년 우즈베키스탄의 발전을 기대해 본다. 우즈베키스탄을 방문한 한 기업체 대표는 “기업투자 활성화로 국가의 발전을 꾀하려는 우즈베키스탄 정부의 노력과 기업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