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북부청사

경기도, "18년 두바이 국제가구전"507만불 수출상담 실적 거둬

[경기도북부청사=황규진 기자] 경기도 유망 가구기업 8개사가 우리나라의 중동 1위 교역국 두바이에서 총 142507만 달러 규모의 수출상담 실적과 98314만 달러의 수출계약을 달성했다.

경기도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은 326일부터 29일까지 두바이 월드 트레이드센터에서 열린 ‘2018 두바이 국제가구전시회(INDEX 2018)’에 경기도관을 마련한 결과, 이 같은 성과를 거뒀다고 밝혔다.

두바이 국제가구전시회는 중동지역 최대 규모의 가구·인테리어 분야 전시회로, 올해로 28회째를 맞는다. 6규모 전시장에서 열린 올해 행사에는 총 54개국 846개사가 참가해 사무용가구, 침대, 주방가구, 생활가구, 건축가구, 조명, 인테리어 등 다양한 제품들을 출품했다.

한국기업은 경기도관 8개 업체를 포함, 16개사가 참여했다. 특히 경기도관 참가업체에는 부스임차료, 기본장치비, 편도운송비 등이 50% 이내로 지원되었고, 초보 수출기업을 위한 바이어발굴 서비스도 제공했다.

화성 소재 사무용 가구 제조업체 제네시스는 두바이에서 병원 가구를 공급하는 A사와 품질테스트를 완료한 후 계약을 체결, 2만 달러의 계약 성과를 이뤄냈다.

제네시스의 이진만 대표는 중동은 관광 및 건설 인프라가 꾸준히 증가하고 있고, 중동·아프리카·유럽 바이어들의 시장확장성이 매우 큰 지역이라며 전시회 참가를 통해 세계시장 진출의 교두보를 마련하게 됐다. 무엇보다 경기도의 적극적인 참가 지원에 큰 덕을 본 것 같다라고 소감을 말했다.

사무용 의자를 전문으로 생산하는 체어마이스터(대표:전재천)’는 그간 중간 유통상을 통해 간접거래만 해왔던 두바이 가구 유통사 A사와 본 가구전에서 3만 달러 규모의 직접 계약을 체결했다. 또한 그동안 중국제품만 수입해온 현지 Z사 바이어를 대상으로 품질측면에서 자사의 제품이 비교우위에 있다는 점을 강하게 어필, 3만 달러의 수출 상담 실적을 거뒀다. 향후 신제품 등 제품 테스트 후 계약이 진행될 예정이다.

도 특화산업과 관계자는 두바이는 오일머니 뿐만 아니라 ‘2020년 두바이 엑스포로 인한 건설붐 등 더 많은 가구 수요가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이번 중동시장 개척 성과를 바탕으로 국내 가구산업이 국제 경쟁력을 갖출 수 있도록 체계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한편, 경기도는 올해에도 7월에는 브라질 상파울로, 9월 중국 상하이, 10월 독일 쾰른, 11월에는 러시아 모스크바 등 다양한 국제가구전시회 참가지원 사업을 마련해 도내 가구기업의 해외진출을 도울 계획이다.

일정 및 자세한 사항은 이지비즈(www.egbiz.or.kr)를 참고하거나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북부지원센터(031-850-7125)으로 문의하면 된다.



포천시의회, 임시회 시정질문...시장과 불꽃 공방 [포천=황규진 기자] 경기 포천시의회(의장 정종근)는 8일 오전 본회의장에서 제131회 임시회 열고 시정질문을 했다. 이원석 의원은 “안전건설국을 총괄하는 안전건설국장 승진인사에 행정직 출신을 기용하여, 앞으로 포천시 도시계획을 입안하고 심의하는 업무에 전문성이 부족할 수 있다는 걱정이 된다”고 말하며 ‘안전건설국장 행정직렬 기용에 따른 문제점’과 ‘장자산업단지 운영 관련 문제점’, ‘2017년 행정사무감사 지적사항 조치결과 및 조사료 생산 관련 지원금 지출 투명성 재고 대책’ 등에 대해 물었다. 이어서 이희승 의원은 “인구유입의 첫째 조건이 주거환경의 쾌적성인데 현재 상황으로는 포천 거주민의 타 도시 유출도 막기 어려울 것으로 시장님께서는 시민의 쾌적한 환경과 건강권 보장에 대한 시의 대책을 구체적으로 밝혀 주시기 바란다”며 ‘시민의 쾌적한 환경과 건강권 보장에 대한 시의 대책’에 대해 질문했다. 마지막으로 이명희 운영위원장은 “포천시 주요 정책 부서에 역량 있는 여성공무원을 적극 배치하고 성과에 따른 인사고과 반영을 통해 5급 이상 관리직으로 진출할 수 있도록 5급 이상 여성관리자 임용 목표제를 확행하고 주요부서 여성공무원의 비율 목표치를 설정하여

"포천시, 방방곡곡 수출 플러스 설명회 개최" [포천=황규진 기자] 경기 포천시는 한국무역협회 경기북부지역본부(본부장 박진성), 경기북서부FTA활용지원센터(센터장 이준목)와 협업으로 현장형 수출 지원 설명회인 2018년도 포천시 방방곡곡 수출플러스 설명회를 시청 대회의실에서 개최했다. 이날 수출플러스 설명회에는 관내 80여개의 수출기업과 100여명의 기업대표 및 담당자가 참석한 가운데 기업의 수출준비와 해외마케팅, FTA와 관세에 대한 강의가 진행됐다. 한국무역협회 회원사를 대상으로는 파워포인트형 외국어 카탈로그 무료 제작 지원을, 참석한 모든 기업을 대상으로는 원산지 확인서 및 품목별 원산지 수출자 인증서 취득 무료 지원, FTA 컨설팅 교육, 1:1 현장 수출애로상담이 진행됐다. 김종천 포천시장은 “포천시의 수출기업지원을 위해 함께 해준 한국무역협회 경기북부지역본부와 경기북서부FTA활용지원센터에 감사드린다” 면서 “이번 설명회에서 이뤄질 기관별 강의 및 1:1 현장상담을 통해 수출기업애로를 해소하시는데 많은 도움이 되길 바라며, 이를 통해 수출기업들이 한 단계 도약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시 관계자는 “이번 수출플러스 설명회를 통해 관내 기업의 해외시장 판로개척을 지원하고 향후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