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전체기사 보기


'제8회 티앤비 전국음악콩쿠르 and 국제아티스트 선발오디션’ 개최

1등 수상자에게 음반 발매 특전 주어져

(뉴스와이어) 음반 발매의 꿈은 이루어진다! 세계무대를 꿈꾸는 차세대 아티스트의 등용문 ‘(사)티앤비 전국음악콩쿠르 and 국제아티스트 선발오디션’이 8회째를 맞아 6월 4~5일(토,일) 양일간에 거쳐 체코브느로콘서바토리(야나체크국립음대)에서 개최된다. 클래식과 다양한 장르의 콜라보레이션으로 명품 클래식의 저변확대 에 앞장서는 (사)티앤비엔터테인먼트는 1등 수상자들에게 음반발매를 통해 음악계에 데뷔하고 국제적인 아티스트로 발돋움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기악 (피아노, 현악기, 관악기, 클래식 기타 등), 성악, 실내악, 작곡, 실용음악, 국악 등의 부문으로 치러지며 전국 초·중·고 및 대학생, 일반인이 참여가능하다. 특히 이번 해에는 지휘부문이 추가되어 제 2의 카라얀을 꿈꾸는 많은 지휘꿈나무들의 문의가 쇄도하고 있다. 각 부문 1등 수상자에게는 최고 음향 시설을 갖춘 전문녹음실에서의 디지털싱글앨범 발매 기회를 제공한다. 이들의 앨범은 본사 홈페이지 및 대형 포털 사이트, 유튜브 등에 업로드 되어 대중의 평가를 받게 되며 이 가운데 음원 판매 순위, 동영상 조회 수, 후원 프로젝트 등으로 점수를 합산해 최고득점자인 1명에게 영예의 대상이 수여된다. 최종

연하남쓰, 가정의 달에 더 빛나는 실력파 트로트 남성 듀오

아재를 위한 노래, 우리 부모님 세대를 위한 가수

5월, 트로트계에 퀄리티 있는 음반으로 무장한 실력파 남성 듀오 연하남쓰가 데뷔했다. 아재 개그, 아재 유머가 유행인 요즘 아재들의 절절한 심정을 대변한 노래들을 발표해 사람들의 주목을 끌고 있다. 이번에 발표한 이들의 앨범은 특히 아버지와 어머니 세대들이 좋아할 만한 재미있는 트로트 곡들로 채워졌다. ‘갈치 한 마리’, ‘아프니까 사랑이다’, ‘미우나 고우나’, ‘매운 여자’, ‘상냥한 여자’, ‘산소 같은 여자’ 등 대중에게 꽤 친숙한 소재를 이용한 재치 있는 가사와 온몸이 들썩거리는 신나고 재미있는 리듬의 곡들로 채워졌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타이틀곡인 ‘갈치 한 마리’는 갈치 한 마리를 구워놓고 놀러 간 아내를 탓하면서도 한편 그리워하는, 남겨진 남편의 애환을 재치 있게 표현한 곡이다. ‘아프니까 사랑이다’는 이별에 대한 애환을 담은 마이너 스타일의 곡이고, ‘미우나 고우나’는 메들리가 연상되는 익숙한 리듬으로 다소 젊은 세대에 어필하며, ‘매운 여자’는 마음 독한 여인의 특징을 매운 고추와 같다는 표현으로 의인화해서 풀어낸 신나는 곡이다. ‘상냥한 여자’는 빠른 리듬의 다른 곡들과 달리 블루스 장르의 음악이며 색소폰 연주가 아름다운 곡이고, 마지막

반다이남코 엔터테인먼트, ‘원피스 트레저 크루즈’ 한국 출시

사전등록 시작 안내

주식회사 반다이남코 엔터테인먼트는 전세계 3천만 다운로드를 돌파한 인기 모바일 게임 앱 ‘원피스 트레저 크루즈(ONE PIECE TREASURE CRUISE)’를 완전 한글화해 구글 플레이와 애플 앱스토어에 출시하고 사전등록 이벤트를 진행한다. ◇원피스 트레저 크루즈 원작의 빅히트 모바일 게임 앱이 완전 한글화되어 한국 상륙 원피스 트레저 크루즈는 동료를 모아 육성하고 애니메이션 스토리 그대로 모험을 하며 보스들과 대결을 펼치는 신감각 RPG(롤플레잉게임) 터치 배틀 게임이다. 일본에서는 2014년 5월부터 서비스가 시작됐고 현재 전세계 41개 국가에 서비스 중이다. 전세계 총 3천만 다운로드를 돌파한 빅히트 게임이다. 원피스 트레저 크루즈는 개성 넘치는 캐릭터의 특징을 살려 전략적으로 파티를 편성할 수 있고, 배틀 진행도 그에 따라 크게 변화한다. 또한 스마트폰 특유의 터치 슬라이드 액션과 게임 앱 특유의 현장감 넘치는 연출을 한국어로 만끽할 수 있다. 원피스 트레저 크루즈는 5월 5일부터 사전등록을 시작해 이벤트를 진행한다. 출시 전 사전등록자 수가 많을수록 더욱 풍성한 게임 내 아이템을 받을 수 있다. 원피스 트레저 크루즈는 사전등록자 수가 10만명을

도서출판 행복에너지, 박태진 시인 ‘나목’시집 출판

농심으로 일군 시의 밭 농사를 지으면서 세상 을 바라본, 농사꾼의 정직한 세상 읽기

2016년 05월 02일 -- 박태진 시인의 처녀 시집 도서출판 행복에너지(대표 권선복)에서 출판한 시집 ‘나목’에는 농사를 지으면서 세상을 바라본 농사꾼의 정직한 세상 읽기가 수놓아져 있다. 시인은 오랜 세월 동안 직접 농사를 지으면서 농촌지도소에서 근무하기도 하고, 농협대학에서 귀농귀촌 강사로 활동하면서 농업과 관련된 일을 하면서 한평생을 보냈다. 이러한 삶의 경험들이 시인으로 하여금 세상을 ‘농심’의 시각에서 바라보게 했을 것이다. 농부의 눈으로 바라본 세상은 어떤 모습일까? 다 된 농사를 망치는 가뭄이나 홍수, 혹은 우박이나 서리 등의 자연재해로 인해 농작물이 죽어가는 것을 바라봐야 하는 고통과 아픔으로 가득 찬 곳이 세상의 한 축을 구성하고 있다면, 뿌린 씨앗이 발아하는 경이를 발견하는 기쁨, 그리고 성숙과 결실을 바라보는 가슴 벅찬 감격을 산출하는 곳이 또 따른 세상의 한 지평을 구성하고 있을 것이다. 이러한 세계를 반영하는 농심을 규정하는 가장 중요한 특징은 자신의 의지로 모든 것을 좌우할 수 없다는 것, 날씨가 도와주고 토양이 도와주어야 발아를 하고 결실을 이룰 수 있다는 사실을 인정하는 태도일 것이다. 풍년을 기원하는 행사를 하거나 기우제를

해외직판 협동조합, 세계 2000 여개 쇼핑몰과 제휴 계약 체결

소상공인들이 모여 만든 협동조합이, 해외 굴지의 쇼핑몰들과 전격 제휴하여 글로벌 쇼핑몰 플랫폼 런칭

2016년 04월 25일 -- 해외직판협동조합이 세계 2000 여개 쇼핑몰과 제휴 계약을 체결하고 있다고 밝혔다. 해외직판협동조합은 온라인상에서 직구, 역직구 거래를 하는 영세 전자상거래 업자들이 모여 만든 사업자협동조합이다. 국내 일부 온라인쇼핑몰이 허가 받지 않은 해외물품 사진을 전시하거나 검증되지 않은 사이트에서 채집되거나 변조된 상품을 들여오는 경우가 있어 이에대한 논란이 끊이지 않고 있다. 또한 일부 업자들이 해외 사정에 어두운 국내 소비자들에게 터무니없는 가격으로 판매하는 사례도 적지 않아 피해를 보고 있는 실정이다. 이에 해외직판협동조합은 해외 2,000여 개 검증된 쇼핑몰과 1:1 제휴 계약을 체결하고 이를 큐레이션하여, 소비자가 직접 해외 쇼핑몰을 방문하여 제품을 고를 수 있도록 함은 물론, 소비자의 편의성을 위하여 각 조합 회원사들이 개별적으로 상품 카테고리별 전문몰을 구축하고, 전시, 판매까지 하는 사업 모델을 런칭하는데 1년이란 긴 시간을 투자하고, 공동 브랜드인 ‘직구몰’을 공동으로 마케팅 함으로서 대외 공신력 증대와 기회 비용 절감을 통한 경쟁력까지 확보하고 있다. 국내 마켓 뿐 아니라 제휴된 유럽 상품을 미국이나 일본시장에 판매를

건축 소셜 플랫폼 ‘아키필드’ 오픈

11개 대학 건축학과 학생회와 함께 작품공유문화 조성캠페인도 실시

2016년 05월 03일 -- 건축 소셜 플랫폼 ‘아키필드’가 웹사이트 오픈 첫날부터 방문자 수 2,000명에 달하는 등 많은 이들의 관심을 받으며 서비스를 개시하였다. 자신의 입맛대로 콘텐츠를 채울 수 있는 타임라인 기능과 사용자간의 팔로우, 개인 페이지가 자동 생성되는 소셜 플랫폼을 통해 건축 디자이너들과 건축학도들이 자율적으로 작품을 관리하고 자연스럽게 공유되도록 한다. 신동윤(26) 아키필드 대표는 “학기가 끝나거나 작품을 제출하고 나면 작품이 만들어지는 과정들이 서서히 잊히는 게 아깝다고 생각했다”며 “작품을 완성시키기 위해 만들어지는 과정(습작)도 콘텐츠로서 보존가치가 있기 때문에 웹사이트를 디자이너의 일상인 과정 공유에 초점을 맞추었다”고 말했다. 아키필드 기획팀은 소셜 작품공유 플랫폼 개발 및 구인·구직 서비스, 학교 스튜디오와의 연계 서비스 등 폭넓은 비즈니스모델을 전개하여 건설적인 관련 커뮤니티 사이트를 구축해나갈 방침이라고 밝혔다. 특히 아키필드는 특유의 가벼움으로 누구나 부담 없이 서비스를 이용해 건축/디자인 콘텐츠를 접할 수 있다. 이 외에도 작품 공유의 붐을 일으키기 위해 11개 대학 건축학과 학생회와 ‘작품공유문화 조성캠페인’을 추






“포천시, 마이스타일 트렌드페어 2017 성료” [포천=황규진 기자] 지난 9일부터 3일 간 경기도 일산 킨텍스 제1전시장에서 열린 ‘마이스타일 트렌드페어 2017’이 11일을 끝으로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새로운 트렌드의 아이디어 상품들을 한자리에 전시하고 최신의 취·창업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참여형 종합 박람회인 ‘마이스타일 트렌드페어 2017’은 2회째임에도 불구하고 하루 평균 1만 5000여 명이상의 관람객이 방문해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성공적으로 마무리됐다. 3일 동안 다양한 아이디어 상품 전시 및 홍보를 비롯해 뷰티존, 스타일존, 아이디어존 등의 부스를 설치하여 여성 관람객들의 많은 시선을 끌었고, DIY 가구만들기,메이크업 체험 등 여러가지 참여형 이벤트를 진행해 방문객들에게 색다른 즐거움을 선사했다. 또한 최신의 취·창업정보와 체험 부스를 운영하면서 취업 준비 중인 학생들에게 다양한 경험을 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해 좋은 반응을 이끌어냈다. 올해에는 포천시도 공동주최자로 참여해 시 전용관을 설치운영했다. 전용관 내 일자리 센터 1부스 및 시 홍보관 3부스를 운영해 시의 주요 관광지 및 일자리 정책 등에 대해 적극 홍보함으로써 방문객들의 많은 관심을 받았다. 또한 전용관 내 포천시 기업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