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이슈

전체기사 보기


2018년 새해, 달라지는 경기도 행정제도와 정책

[경기도북부청사=황규진 기자]내년부터 도내 거주 만18~34세 주 36시간 이상 청년근로자를 대상으로 일하는 청년시리즈(‘청년연금’, ‘청년 마이스터 통장’, ‘청년 복지포인트’)가 시행돼 중소기업의 인력난과 청년 일자리 문제 해결에 도움이 될 전망이다. 2월부터는 경기도청과 31개 시·군 민원실에 수어통역사가 배치돼 농아인들의 의사소통을 돕게 된다. 또 서울시에서만 실시했던 노후경유차 운행제한이 수원·고양 등 경기도내 17개시에 등록된 노후경유차까지 확대돼 해당 차량 소유주는 주의해야 한다. 내년부터 달라지는 주요 행정제도와 정책을 일반행정과 산업·경제 등 8개 분야로 나눠 소개한다. ※ 경기도에만 해당하는 정책은 제목 옆에 (경기)로 표시 1. 일반행정 분야 ▲ 경기도지역개발채권 감면·면제 2018년 말까지 연장 (경기) 내년말까지 경기도 지역개발채권 감면·면제 제도가 1년 더 연장돼 배기량 2,000cc 이하의 자동차를 구입할 경우 지역개발채권을 사지 않아도 된다. 다만, 차량 취득가액이 5,000만 원 이상인 비영업용 승용자동차는 배기량에 상관없이 감면·면제 대상에서 제외된다. 내년에는 국가유공자 등이 보철용 차량 교체를 위해 일시적으로 차량을 2대

대우건설, 포천에 '민자 LNG복합화력발전소' 준공

경기 포천시에 LNG복합화력발전소가 완공됐다. 대우건설은 21일 천연가스 발전소내 주차장에서 “포천복합화력 민자발전소 준공식”을 개최했다 이날 준공식에는 김종천 포천시장, 최춘식. 김성남 경기도의원, 이희승. 이형직. 윤충식 시의원, 송문선 대우건설 대표이사를 비롯해 김상로 KDB인프라자산운용 대표이사, 전영삼 KDB산업은행 부행장, 조종만 전력거래소 본부장, 하익환 포천민자발전 대표이사 등 30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 사업은 경기 포천시 신북면 일대에 940㎿급 LNG복합화력발전소 1기를 짓는 공사로 지난 2013년 2월 산업통상자원부(산자부)에서 확정 발표한 제6차 전력수급기본계획에 반영된 민자 발전사업 이다. 이번에 준공된발전소는 앞으로 30년간 운영될 예정으로 사업주는 대우건설 계열사인 포천민자발전주식회사에서 발전소 운영은 대우건설 발전운영 자회사인 대우파워가 맡는다. 김종천 포천시장은 축사를 통해“오늘 준공된 포천천연가스발전소는 천연 원료인 LNG로 전기를 생산하는 발전소로 새정부가 탈원전, 친환경 에너지 정책을 선언한 이후 가동되는 친환경 발전소로 이번 포천천연가스발전소 준공으로 수도권에 전력수급 불균형 문제 해소에 기여함은 물론, 포천지역 사

포천시,2018년도 특수상황지역개발사업 신규사업 선정

경기 포천시(시장 김종천)는 청계저수지 수변공원 조성사업, 내촌면 미급수지역 용수공급사업, 선단문화공원 진입로 개설공사 등 3건이 행정안전부의 2018년도 특수상황지역개발사업 신규사업으로 선정되어 내년부터 3년간 100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진행할 예정이라고 21일 밝혔다. 청계저수지 수변공원 조성사업은 2020년까지 3년간 국비 15억원 등 총사업비 28억원이 투입돼 조성된다. 일동면은 주민수가 1만여명 정도 되지만 지역에 공원이나 주민 휴식공간이 전무한 실정이며, 청계저수지 주변에도 40여개의 팬션이 성업중으로 연간 15,000여명의 관광객이 방문하고 있지만 이를 위한 휴게공간도 부족한 실정이다. 이 사업을 통해 청계저수지에 수변데크, 휴게데크와 화장실, 주차장 등 편의시설을 설치할 예정이며, 조성되는 주차장 부지는 일동면 오뚜기축제의 장으로 활용할 것으로 예상된다. 청계저수지 수변공원이 조성되면 지역주민의 삶의 질 향상과 관광객 유치를 통하여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내촌면 미급수지역 용수공급사업은 2020년까지 3년간 국비 25억원 등 총사업비 40억원이 투입될 예정이다. 내촌면 소학리, 신팔리 일원은 상수도 미설치






포천상공회의소, 2018 무술년 신년인사회 성료 [포천=황규진 기자] 경기 포천상공회의소(회장 최윤길)는 12월 8일 가연웨딩홀에서 2018년 무술년 신년 인사회 및 기업하기 좋은도시 비전선포식을 성황리에 개최했다. 이번 인사회에는 김종천 포천시장과 김영우 국회의원, 최윤길 포천상공회의소회장, 남경필 경기도지사, 정종근 포천시의회 의장, 최춘식 도의원, 이희승. 류재빈. 이명희. 서과석. 윤충식. 이형직. 이원석 시의원및 유관기관 및 단체장, 기업인 등 200여 명이 참석했다. 최윤길 포천상공회의소 회장은 신년사에서 “올해도 우리 경제상황은 여전히 어려움이 예상되지만, 포천 상공인들은 지금껏 꿋꿋이 버티며 주어진 역할에 충실해 왔다”며“이러한 때일수록 포천상공회의소는 더욱 활발한 사업으로 위기를 기회로 바꿔 지역 발전에 이바지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종천 시장은 축사를 통해 “2017년은 포천시민 모두의 염원이었던 세종~포천간 고속도로 구간 중 포천~구리 구간 고속도로 개통을 통해 서울에서 1시간 이내의 근거리 도시, 고품격 관광자원이 풍부한 800만명의 관광도시로 거듭나는 전기를 마련하였다.”며“ 올해는 기업인들이 포천의 지역역량을 최대한 모아 명품도시를 만들 수 있도록 여기계


배너